블로그 이미지
Old미스와 Gold미스. G 이상의 간극.
밤새안녕

Recent Comment

calendar

    1 2 3 4 5
6 7 8 9 10 11 12
13 14 15 16 17 18 19
20 21 22 23 24 25 26
27 28 29 30 31    
  • 37,425total
  • 2today
  • 0yesterday

'Koreangirl in LA'에 해당되는 글 108건

  1. 2014.08.30 5중 추돌 사고. ㅠㅠ
  2. 2014.08.04 벌써 한 달.
  3. 2014.07.04 Come back. (1)
  4. 2014.05.15 올라간다~~~
  5. 2014.03.03 오스카 시상식
  6. 2014.02.27 나 이런 사람이야.
  7. 2013.12.09 이사는 했는데...
  8. 2013.11.30 이사 준비. (1)
  9. 2013.11.20 그림을 그립시다
  10. 2013.10.08 한 달 결산. (1)
2014.08.30 17:00

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.
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
2014.08.04 12:00 Koreangirl in LA

LA 들어온 지 어느덧 한 달...

가기 전과 마찬가지로 하던거 계속하며, 

학교 다니던 시간엔 그냥 놀았다. 맥없이. ㅡ.ㅡ


LA에 최근 며칠간 어이없는 일이 참 많이 일어났는데...

베니스 비치에서 말 그대로 마른 하늘에 날벼락이 떨어져 1명이 숨지고 14명이 다쳤다 하고.

(덕분에 쉬는 날 바닷가 가서 배깔고 드러누워 아직 다 읽지 못한

'창문 넘어 도망친 100세 노인'을 끝내려던 계획은 취소했다.)

UCLA에서는 수도관이 터져 온통 물난리가 났으며,

심지어 어제 오늘은 비까지 내렸다. 겨울에도 안 오던 비가 이 계절에!!!

건기 중의 건기인 이 여름철에 비가 내리다니, 진정 말세의 징조인건지 원.


UCLA 물난리 이후 우리 아파트에도 공지가 붙었다.

8월 한 달간 집 앞 도로에서 수도관 교체 공사가 있을 것이라며.

근데... 1923년에 설치한 수도관이라네. ㅡㅡ.

여태 안 터진게 신기할 따름...


한국으로 돌아갈 것인가 눌러 앉을 것인가...

가고 싶은 이유와 가기 싫은 이유를 생각 날 때 마다 적어내려가고 있는데,

3개월 되는 시점에서 하나라도 많은 쪽을 선택할까.ㅋㅋ




posted by 밤새안녕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2014.07.04 15:02 Koreangirl in LA

우여곡절끝에 LA에 돌아왔다.

대신 학생이 아닌 관광객으로..ㅋㅋ

6개월 동안 미친듯 놀아볼까나...


posted by 밤새안녕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2014.07.29 17:52  Addr  Edit/Del  Reply

    비밀댓글입니다

2014.05.15 08:07

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.
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
2014.03.03 14:27

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.
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
2014.02.27 00:41

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.
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
2013.12.09 11:59

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.
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
2013.11.30 21:44

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.
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
2013.11.20 03:15

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.
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
2013.10.08 13:30

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.
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